[안내] 바다위키의 문서를 라이선스가 같은 다른 위키로 옮기거나, 라이선스가 같은 타 위키에서 문서를 가져올 때 반드시 출처 표기를 하셔야 합니다. 협조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틀:회원수정2]

파일:범죄두라인업.jpg파일:범죄두라인업.jpg
목차

1. 개요
2. 발생 배경
2.1. 두산이 특별히 범죄를 많이 저질렀는가?
3. 야구계 밖에서

1. 개요

범죄두산 베어스의 합성어로, 두산 베어스 구단을 비하하는 멸칭이다. 주로 디시인사이드 국내야구 갤러리와 각 팀 갤러리를 중심으로 사용되며, -범- 혹은 네다범 식으로 달리 사용되는 경우도 있다.

두산 베어스의 라이벌 구단인 LG 트윈스 팬덤의 사용례가 가장 많으나, 특정 팀 응원팬에 국한된 것은 아니고 두산 베어스에 부정적인 야구 팬덤 전반에서 흔히 사용되는 멸칭이다.

처음으로 범죄두, 또는 범죄두산 식으로 사용된 시기는 확실하지 않으나, 2011년이후 사용례가 폭발적으로 늘었으며, 이는 임태훈의 스캔들 사건이 일어난 시기와 일치하는 것을 감안할 때, 그리고 2010 남아공 월드컵 즈음에나 잠시 화제가 되었던 이원석의 "매국노" 별명이 범죄두 라인업에 실려 있는 것을 감안하면 2011년에 만들어진 단어로 볼 수 있다.

2. 발생 배경

지금은 상상하기 어려울 정도지만, 2000년대 초중반의 야구의 인기는 2002년 월드컵의 메가 히트에 직격탄을 맞아 쇠퇴하고 있었다. 2002년의 4강 신화는 스포츠에 재능이 있는 어린 유망주를 모두 축구계로 흡수하게 되었고, 좁은 인재 풀에서 야구는 밀릴 수밖에 없었다. 그런 상황에서 야구의 인기를 되돌려 놓은 것은 2008 베이징 올림픽/야구 국가대표팀의 선전이었다.

2008년 이후로 다시 늘어난 팬의 관심은 자연스레 올림픽에서 활약한 선수의 팀으로 쏠리게 되었고, 비교적 많은 선수를 국대에 승선시킨 전년도 준우승 팀인 두산 베어스와 우승팀인 SK 와이번스가 그 수혜를 톡톡히 받게 되었다. 자연스레 베이징 올림픽을 통해 유입된 새 팬들을 곱지 않게 보고 있던 야갤러국내야구 갤러리 등지에서 이들은 베이징 뉴비라는 멸칭으로 불리게 되었고, 이에 따라 두산 베어스에 대한 여론도 빠른 속도로 악화되어 이런저런 비하어가 생겨나기 시작했다.

그러던 중 두산의 이미지에 가장 큰 타격을 입힌 것은 2011년 5월 7일 임태훈송지선 아나운서와의 스캔들이었다. 이에 일부 몰지각한 인물들[1]이 송지선 아나운서의 싸이월드를 테러하는 등 오히려 적반하장의 태도를 보이면서, 야구 갤러리의 여론은 두산 팬은 야구 룰도 잘 모르면서, 잘생긴 선수 얼굴이나 보면서 응원하는 주제에 범죄를 옹호하기 까지 한다는 것으로 굳어지게 되었다.

이 과정에서 과거의 일부 두산 베어스 선수들의 범죄 사실들이 하나 둘 발굴되기 시작하면서, 범죄두라는 말은 널리 사용되기 시작했다.

2.1. 두산이 특별히 범죄를 많이 저질렀는가?

결론부터 말하자면 타팀에 비해 특별히 많은 범죄를 저지른 것은 아니다. 이 문서의 가장 앞에 있는 범죄두 라인업 사진만 봐도, 특별히 범죄로 여겨질 만한 선수가 있는가 하면, 이종욱(불법체류[2]), 이원석(매국노[3]) 등이 들어 있는 등 농담으로 여겨지는 선수도 섞여 있다. 이는 나성범이 "나전범"[4]으로 불리는 것과 같은 농담에 가깝다.

그럼에도 2011년에 만들어진 범죄두라는 단어가 이렇게 널리 사용되는 이유는 실제 범죄의 양적 개수보다도 범죄 사실 하나하나가 야구 팬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기 때문이다. 특히, 범죄두라는 단어가 생겨난 2011년의 가장 뜨거운 감자는 임태훈 선수송지선 아나운서의 스캔들이었으며, 5월 23일 끝내 송지선 아나운서가 자살로 생을 마감하면서 모든 야구 팬의 뇌리에는 임태훈의 비행이 자리잡게 되었다.

그럼에도 두산 베어스 구단은 임태훈 선수에 특별히 구단 차원에서 징계를 내리지 않았으며[5], 이는 야구 팬 뿐만 아니라 사회적으로도 지탄을 받을 만한 행위였다. 뿐만 아니라, 과거 사례를 발굴하는 과정에서 무면허 뺑소니 살인을 저지른 이종민과 무면허자인 이종민을 운전하게 한 것이 팀 동료인 홈런왕 선배였으며, 심지어 구단은 형을 살고 나온 이종민을 로스터에 넣어서 두산 베어스가 우승한 2001년에도 백업 요원으로 사용했다는 것이 발굴되고, 팀의 레전드인 김동주의 간통 사건이 이어지면서[6] "범죄가 팀컬러다"라는 인식이 주로 국내야구 갤러리와 각 팀 갤러리를 중심으로 퍼진 데에 있다.

다만, 두산 베어스 구단만 특별히 범죄에 무감각한 것은 아니다. 예컨대 다른 구단에서도 같은 약물 복용 선수이면서 수십 경기 징계를 받고 복귀한 선수로는 최진행 등이 있으며, 약물 복용 선수 최초 골든글러브 수상자 진갑용 도 있다. 사실 리그 차원의 징계가 내려졌고, 이를 이행했으면 구단이 다시 선수를 로스터에 넣어 사용하는 것은 약한 징계를 내린 리그의 문제지 구단의 문제는 아니다.사실,이것은 한국 야구계의 고질적인 문제일 뿐이지, 선수나 리그 차원에서 비판을 받아야 할 행위가 구단만 비판을 받야야 할 이유는 아무것도 없다.

하지만 두산은 타 구단에 비해 발굴된 범죄가 매우 무거운 것들이었으며[7], 결정적으로 범죄두라는 단어가 만들어진 2011년 송지선 아나운서가 결국 자살로 생을 마감하면서 한동안 임태훈과 두산 베어스의 이미지는 최악으로 치달았으며, 아무리 리그 자체의 문제라고 한들 구단에도 도의적인 책임이 있는 법인데, 임태훈은 물론이고 최근의 김재환[8], 그리고 과거에는 이종민에 이르기까지 구단 내 징계를 내리지 않거나 솜방망이 처벌 후 선수를 기용하는 것을 여러번 반복해왔다. KBO 리그 전체에 도덕적인 해이가 만연하다고 하나, 야구 팬들이 인식하기에 두산 베어스의 그것은 그 중에서도 가장 심각하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이다.

이는 2010년대 프로야구 최대의 사건인 2012년 프로야구 승부조작 사건박근혜 탄핵까지 이어진 2015년 삼성 라이온즈 원정 도박 사건을 거치고도 (두산 팬덤에서 흔히 주장하는 바와 다르게) 범죄쥐, 범죄삼(혹은 범죄성) 따위의 단어가 (사건 자체를 가리키는 조작쥐/칩성과 같은 비하적 별명과는 달리) 일회성으로 사용되고 있는 이유이기도 하다.

종합하자면 실제로 두산 베어스 구단의 범죄가 특별히 많다고 볼 수는 없지만 발굴된 범죄의 심각성은 가장 크며, 또한 두산 베어스 구단의 자정능력에는 이미 여럿 의문의 눈초리가 가해진 상황이었기 때문에 범죄두라는 단어가 여전히 널리 쓰이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2010년대 중후반 이후에는 김재환의 약물 복용과 최규순 게이트를 제외하고는 구단 선수의 일탈이나 강력 범죄가 없으며, 다른 구단에 비해[9] 특별히 자정능력이 뒤떨어진다고 볼 수도 없는 것을 생각하면, 2010년대 후반의 두산 베어스에게는 억울한 일이겠지만, 이미 야구 팬덤 사이에 그런 인식이 널리 퍼져 있으며, 결정적으로 범죄두라는 단어가 여전히 살아있는 덕택에 이미지가 개선되는 것도 당분간은 요원해보인다.

3. 야구계 밖에서

모기업인 두산에게도 확대되어, 두산 그룹이 무언가 범죄를 저질렀을 때도 흔히 사용된다. 두산인프라코어가 개발을 담당한 K-2 흑표전차의 파워팩 논란이나 낙동강 페놀 유출사건 등.


[1] 물론, 실제로 두산 팬이 테러했는지, 타 팀팬들의 분탕인지 구분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2] 생긴 것이 이국적이라 불법체류자.이건 좀[3] 2010 FIFA 월드컵 남아프리카 공화국 당시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아니라 아르헨티나 축구 국가대표팀리오넬 메시를 응원했기 때문에 생긴 별명.[4] 수비 중 담장에 부딪혔는데, 부딪힌 모습이 욱일기를 닮았다고 하여 전범.[5] 특히, 같은 년도에 잠실을 같이 쓰는 LG 트윈스는 도박 문제가 생긴 오상민을 깔끔하게 웨이버 공시 처리하면서 더더욱 대비된 탓도 있다.[6] 합법주라는 멸칭이 여기에서 생겨났다. [7] 승부조작이나 음주운전 등의 범죄의 수위가 낮다고 말하는 것은 아니지만, 무엇보다 뺑소니 살인의 임팩트가 컸다. [8] 특히 야구로 속죄하겠다나 "봉인 해제" 등의 언급의 파장이 컸다. [9] 앞서 언급했지만 약물 복용자에 대해 징계가 약한 것은 KBO리그 전반이며, 최규순 심판을 매수한 것은 두산 베어스 혼자가 아니다.



위키 내 모든 일반 문서는 CC BY-NC-SA 2.0 KR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라이선스가 명시된 일부 문서 및 삽화 제외)
기여하신 문서의 저작권은 각 기여자에게 있으며, 각 기여자는 기여하신 부분의 저작권을 갖습니다.

바다위키는 백과사전이 아니며 검증되지 않았거나, 편향적이거나, 잘못된 서술이 있을 수 있습니다.
바다위키는 위키위키입니다. 누구나 문서를 수정할 수 있으며, 다른 사람의 의견을 원하는 경우 직접 토론을 발제할 수 있습니다.
최근 변경
                   
최근 토론 (미작동)